닫기
이전 뉴스 다음 뉴스

백썰공주

  • '유책 배우자' 최태원 회장의 이혼전쟁…혼외자 변수, 법원서 통할까 '유책 배우자' 최태원 회장의 이혼전쟁…혼외자 변수, 법원서 통할까 최태원(57) SK그룹 회장이 아내 노소영(56) 아트센터 나비 관장을 상대로 법원에 이혼 조정 신청을 낸 가운데 노 관장이 이혼을 거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져 갈등이 예상된다. 노 관장이 끝까지 이혼에 합의하지 않을 경우 두 사람은 이혼 소송 절차를 밟게 되는데, '유책배우자'인 최 회장의 청구를 법원이 받아들일 지 의견이 분분하다.24일 법조계 등에 따르면 최 회장은 지난 19일 서울가정법원에 이혼 조정 소장을 접수했다.
  • [한국에 뿔난 이슬람]①'히잡 쓴 비키니' 논란…히잡은 알고보니 '신부 면사포' [한국에 뿔난 이슬람]①'히잡 쓴 비키니' 논란…히잡은 알고보니 '신부 면사포' 최근 MBC 수목드라마 '죽어야사는 남자' 제작진이 홈페이지를 통해 무슬림 비하 논란에 대해 공식적으로 사과하면서 한류콘텐츠들이 가지고 있는 이슬람 문화에 대한 오해와 차별의식이 또다시 도마 위에 올랐다. 특히 극중 무슬림으로 나오는 배역이 이슬람교도에서 금기시되는 술을 마시거나 히잡(hijab)을 쓴 채 비키니를 입은 여성이 나오는 등 이슬람교에서 금기시하는 모습이 나오면서 전 세계 무슬림들의 분노를 자아냈다.
  • 중국 사드보복 풀렸다고? 갈수록 지독… 제주도·백화점엔 '유커 멸종' 중국 사드보복 풀렸다고? 갈수록 지독… 제주도·백화점엔 '유커 멸종' #. 지난주 휴가를 맞아 제주도를 찾은 직장인 이모씨(36·서울)는 몇년전과 판이하게 다른 제주도 상황에 놀랐다. 중문이나 성산일출봉, 섭지코지 등 주요 관광지를 돌아다녀도 중국인 관광객들이 거의 보이지 않았기 때문이다. 불과 1~2년전만해도 제주도 어딜 가든 중국인들로 북적거리던 모습은 온데간데 없었다. 그는 "유명 관광지에 가도 중국인이 거의 없었다"며 "날은 더웠지만 붐비지 않아서 가족과 함께 여행하기 좋았다"
  • 여고생 노예각서 사건, 알고보니 '조건만남' 뒤 집착이 빚은 폭력 여고생 노예각서 사건, 알고보니 '조건만남' 뒤 집착이 빚은 폭력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팅을 통해 알게 된 10대 여고생과 주기적으로 조건만남(성매매)을 해오다가 노예각서를 쓰도록 하고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40대 남성이 징역형을 선고받았다.인천지법 형사13부(권상수 부장판사)는 아동·청소년의성보호에관한법률 위반 및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A(41)씨에 대해 징역 3년 선고와 함께 80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했다고 23일 밝혔다.이
  • 추경보다 '내 볼일'…'민주당의 민주화' 이건 좀 심했다 추경보다 '내 볼일'…'민주당의 민주화' 이건 좀 심했다 추가경정예산안(이하 추경)이 지난 22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지만 의결 정족수 미달로 불발될 위기를 겪었다. 특히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소속 의원(120명) 5분의 1이 넘는 26명이 불참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이중 24명은 해외에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야당의 ‘발목잡기’를 비판하던 여당이 제 발목을 잡는 상황이 벌어진 셈이다. 국회는 이날 이례적으로 토요일에 본회의를 열었다. 표결 직전 자유한국당이 본회의장에서
  • '꽃뱀'은 왜 그런 이미지가 됐을까…풀뱀·땅뱀까지 신종 '꽃뱀' 정체는? '꽃뱀'은 왜 그런 이미지가 됐을까…풀뱀·땅뱀까지 신종 '꽃뱀' 정체는? 커피스미스 손태영 대표(48)와의 불미스러운 스캔들로 '꽃뱀' 논란에 시달리고 있는 배우 김정민(28)이 억울함을 호소한 가운데 최근 신종 '뱀'들이 등장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그간 별다른 입장 발표 없이 침묵으로 일관하던 김정민은 21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나는 피해자인데도 말도 안 되는 이미지로 낙인찍혔다"며 자신을 둘러싼 '꽃뱀'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손씨와의 교제 도중 거액의 돈과 고가의 선물 등을 받았
  • “이 먼지는 20억 원에 낙찰됐습니다” “이 먼지는 20억 원에 낙찰됐습니다” 미국의 아폴로 11호가 달 표면에서 채취한 흙먼지를 담아온 주머니가 미국 경매시장에 나와 180만 달러(약 20억 원)에 낙찰됐다.20일(현지시간) NBC방송에 따르면 시카고 교외도시 주민 낸시 리 칼슨(65)이 내놓은 '달 먼지 주머니'가 뉴욕 소더비 경매에서 예상가에 조금 못 미치는 180만 달러에 거래됐다. 이 주머니는 인류 최초로 달에 착륙한 아폴로 11호의 닐 암스트롱이 달의 흙 등 샘플을 채취해 담아온 것이다.소더비 측은
  • [최희영의 패션 돋보기] 쓰레기의 이유 있는 변신, '업사이클링 패션' [최희영의 패션 돋보기] 쓰레기의 이유 있는 변신, '업사이클링 패션' 흔히 우리 생활 주변에서 ‘재활용품’이라고 하면 분리수거부터 떠올리기 쉽다. 특히 분리수거보다 의류수거함을 통해 한꺼번에 걷어가는 의류 쓰레기들은 한번 버려지면 다시 재활용된다고 해도 정상 제품보다 ‘값 싼 중고’ 이미지를 떠올리곤 한다. 그러나 알고 보면 이런 재활용품들은 세상에 하나 뿐인 희소성의 가치를 가진 아이템으로 진화하기도 하는데 이렇게 재탄생 한 패션아이템을 '업사이클링(Up-cycling) 패션'이라

★★★

기자 페이지

이전 다음

기자 페이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