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문희준 해명 "혼전임신, 억울해서 한 말씀 드린다면…"

아시아경제 티잼 최지혜 기자최종수정 2017.05.12 09:08 기사입력 2017.05.12 09:08
문희준이 소율과의 혼전임신설과 관련해 해명했다/ 사진=스포츠투데이 DB
문희준이 소율과의 혼전임신설과 관련해 해명했다/ 사진=스포츠투데이 DB


가수 문희준이 혼전 임신과 관련해 입을 열었다.

문희준은 11일 방송된 KBS 쿨FM '문희준 정재형의 즐거운 생활'에서 아내 소율의 임신에 대해 언급했다.

문희준은 "아빠의 마음이 무겁다. 억울해서 한 말씀 드린다면 (혼전임신설에) 부정도, 긍정도 하지 않았다"고 결혼 발표 당시의 입장을 전했다.

그는 특히 "10년 전이면 몰라도 톱스타도 아닌데 많은 분들이 관심을 주셨다"면서 "나는 기사를 안 보는 게 습관이 돼 있는데 만삭의 아내가 일일이 봐서 걱정이 된다"고 말했다.

끝으로 문희준은 팬들에 "저의 따뜻한 마음을 믿어달라. 계속 보아왔던 저의 모습을 믿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지난 2월 문희준과 소율은 웨딩마치를 울렸다. 당시 이들부부는 속전속결로 진행된 결혼식에 혼전임신 의혹에 휩싸였으나, 소율 측이 강력히 부인했다.

한편, 문희준 측은 지난 8일 소속사를 통해 "이번 주 안에 딸을 출산할 예정이다. 새 생명 탄생을 위한 조심스러운 배려였다. 축복해달라"고 전한 바 있다.



아시아경제 티잼 최지혜 기자 cjh14011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티잼 많이 본 기사

포토슬라이드

예지의 '파워 섹시'
현아 '살짝 앉았을 뿐인데…'
'눈길끄는 볼륨'
청하 '놀라운 비율'
'란제리 카우보이'
'특이한 가슴 노출'
이전 포토 다음 포토

★★★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