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정진우, 한국의 법대생에서 뉴욕의 오프 브로드웨이 주연으로

아시아경제 티잼 한승곤 기자최종수정 2017.07.17 10:09 기사입력 2017.07.17 10:09
한국인 뮤지컬배우 정진우, 뉴욕 오프 브로드웨이 화제작 "KPOP" 주연확정
법대생에서 남가주대 연기 석사 한국인 최초 합격…. 이색이력

배우 정진우
배우 정진우


뮤지컬 배우 정진우(31)가 다가오는 9월 초 뉴욕 오프브로드웨이 개봉예정작 'KPOP'뮤지컬의 주연 중 한 명으로 발탁됐다고 브로드웨이 대표매거진 플레이빌이 전했다.

'KPOP'은 한국 음악시장을 소재로한 뮤지컬로 뉴욕 유명극단인 Ma-yi Theater Company/ Ars Nova/ Woodshed Collective의 합작으로 탄생될 작품으로, 미국의 브로드웨이를 이끌어갈 중요인물로 주목받는 작가 제이슨 킴(HBO의 걸즈, 넷플릭스 러브 등 작가)이 극본을 쓰고 유명 안무가 제니퍼웨버가 직접 참여한 초특급 프로젝트다.

'KPOP' 주연을 맡은 정진우의 이력은 한편의 뮤지컬과도 같다. 그는 한국외대 법학과를 졸업한 법학도였지만 예정된 인생에서 180도 다른 길을 선택했다.

미국에서 영화로 가장 유명한 남가주대학 (USC)의 연기 석사과정에 도전해 영어가 모국어가 아님에도 100대 1이 넘는 경쟁률을 뚫고 전 학년 장학생으로 합격한다. 특히 정진우는 이 석사과정이 생긴 이래 합격한 첫 한국인 학생이라는 게 학교 측 설명이다.

그는 재학 중, '트와일라이트 인 로스엔젤레스, 1992'를 통하여 엘에이 폭동(로드니 킹 사건)을 재조명하여 미국 내 인종간의 갈등과 미국에서 한인사회가 겪는 역경, 극복에 대한 연기를 펼치기도 했다.

로스트의 데니엘 데이김, 스타트랙의 존조, 미스사이공 마이클 케이 리 등 유명 동양인 배우들이 거쳐간 극단
로스트의 데니엘 데이김, 스타트랙의 존조, 미스사이공 마이클 케이 리 등 유명 동양인 배우들이 거쳐간 극단


한편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전통있는 유색인종 극단이며 현재까지 다수의 영향력있는 동양계 배우들을 발굴해낸 것으로 유명한 이스트 웨스트 플레이어스 극단에서, 정진우는 졸업과 동시에 이 극단의 뮤지컬 "라카지 오 폴"(La Cage Aux Folles, 감독 팀 당 Tim Dang)의 주인공 장 미쉘의 역할로 데뷔하여 큰 호평을 받았다.

LA시에서 6월14일을 '팀 당의 날'로 지정했을 정도로 존경받는 감독 팀 당은, 정진우의 풍부한 가창력과 섬세한 감정연기에 매료되어 캐스팅하게 됐다고 밝혔다.

정진우와 함께 존존 브리오네스(현 브로드웨이 미스사이공 엔지니어역, 올리비에 남우주연상 후보, 올해 토니상 시상자) 그리고 게디 와타나베(영화 Sixteen Candles, 브로드웨이 Pacific Overture) 등이 참여한 뮤지컬 "라카지 오 폴"은 EWP 51년 역사상 최대 흥행기록을 남겼다.

배우 정진우
배우 정진우


뛰어난 연기력으로 브로드웨이에서 인지도를 넓혀가고 있는 정진우의 다음 계획은 본인과 같은 동양인 배우가 많아지는 것이다.

그는 또 브로드웨이는 백인 위주로 돌아간다면서 "브로드웨이 내의 소수 동양인 배우로서 관객들에게 감동을 주는 연기를 하며 천천히 제 입지를 넓혀나가서 후에 진출하는 후배들이 오는 길을 조금이나마 넓히는 것이 제바람"이라고 강조했다.







아시아경제 티잼 한승곤 기자 hs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티잼 많이 본 기사

포토슬라이드

예지의 '파워 섹시'
현아 '살짝 앉았을 뿐인데…'
'눈길끄는 볼륨'
청하 '놀라운 비율'
'란제리 카우보이'
'특이한 가슴 노출'
이전 포토 다음 포토

★★★

위로